창세기 5

Studovat vnitřní smysl

한국 성경 (Korean)         

← 창세기 4   창세기 6 →

1 아담 자손의 계보가 이러하니라 하나님이 사람을 창조하실 때에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으시되

2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셨고 그들이 창조되던 날에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고 그들의 이름을 사람이라 일컬으셨더라

3 아담이 일백 삼십세에 자기 모양 곧 자기 형상과 같은 아들을 낳아 이름을 셋이라 하였고

4 아담이 셋을 낳은 후 팔백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5 그가 구백 삼십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6 셋은 일백 오세에 에노스를 낳았고

7 에노스를 낳은 후 팔백 칠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8 그가 구백 십이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9 에노스는 구십세에 게난을 낳았고

10 게난을 낳은 후 팔백 십 오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11 그가 구백 오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12 게난은 칠십세에 마할랄렐을 낳았고

13 마할랄렐을 낳은 후 팔백 사십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14 그가 구백 십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15 마할랄렐은 육십 오세에 야렛을 낳았고

16 야렛을 낳은 후 팔백 삼십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17 그가 팔백 구십 오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18 야렛은 일백 육십 이세에 에녹을 낳았고

19 에녹을 낳은 후 팔백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20 그가 구백 육십 이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21 에녹은 육십 오세에 므두셀라를 낳았고

22 므두셀라를 낳은 후 삼백년을 하나님과 동행하며 자녀를 낳았으며

23 그가 삼백 육십 오세를 향수하였더라

24 에녹이 하나님과 동행하더니 하나님이 그를 데려 가시므로 세상에 있지 아니하였더라

25 므두셀라는 일백 팔십 칠세에 라멕을 낳았고

26 라멕을 낳은 후 칠백 팔십 이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27 그는 구백 육십 구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28 라멕은 일백 팔십 이세에 아들을 낳고

29 이름을 노아라 하여 가로되 `여호와께서 땅을 저주하시므로 수고로이 일하는 우리를 이 아들이 안위하리라' 하였더라

30 라멕이 노아를 낳은 후 오백 구십 오년을 지내며 자녀를 낳았으며

31 그는 칠백 칠십 칠세를 향수하고 죽었더라

32 노아가 오백세 된 후에 셈과, 함과, 야벳을 낳았더라

← 창세기 4   창세기 6 →
   Studovat vnitřní smysl

창세기 5장 해설      

오늘날 사람들이 자신들이 행한 일과 행해야 할 일을 가르침 받지 않고 스스로 깨달아서 살 수만 있다면, 이 세상은 옛날 에덴동산과 같은 곳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이미 오래 전부터 하늘로부터 주어지는 가르침을 듣지 못하고, 깨우침 받을 수 있는 이해성이 둔해졌기 때문에 자신들이 해야 할 바도 알지 못하고, 또 어떻게 살아야 할 것인가도 알지 못하는 상태에서 점점 더 타락해 버리고 말았습니다. 사람들이 이렇게 타락하게 된 역사를 나타내게 된 것이 창세기 5장에 있는 말씀입니다.

우리가 말씀을 읽을 때는 아담 후손들의 족보를 기록해 놓은 것과 그들의 일생을 나이로써 표현한 단순한 말씀으로 기록되어 있습니다. 창세 때에 그 에덴동산 사람들과 우리와의 차이가 있다면, 우리는 가르침을 받아도 제대로 알지 못하는 또 눈으로 복, 손으로 만져 보아야 인정하는 가장 낮은 차원의 감각적이고 물질적인 차원에 근거해서 세상을 살아가지만, 에덴동산 시절에 살던 사람들은 누가 가르쳐 주지 않더라도 주님으로부터 주어지는 지각의 세계가 있었습니다. 지각(perception)은 주님으로부터 직접 깨우침을 받는 세계, 스스로 깨우침을 받아 느끼는 세계가 지각입니다.

이러한 지각을 통해서 그 시대 사람들은 주님과 가르침은 받을 수 있고, 영인들이나 천사들과도 대화를 나눌 수 있는 그런 세계가 있었습니다. 이것은 한 눈에 척 보면 아는 식의 가르침입니다. 한 눈에 척 보면 아는 식의 가르침은 구차한 설명이 필요 없기 때문에 그 시대에는 교리도 필요 없었고, 말씀도 필요 없었습니다. 속에서 자동적으로 이루어지는 것같이 나타나는 교육방법입니다. 이것이 에덴동산, 최고대 시대에 살았던 사람들의 상태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지각의 세계가 사람들이 감각적으로 타락하고 또 물질적으로 타락하면서부터 점점 어두워지기 시작하여 결국 따먹지 말라고 한 나무열매를 따먹음으로 인해서 에덴동산에서 쫓겨났으며, 그들에게 지각에 속한 남은 것을 다시 불러 일으켜서 그들을 구원의 길로 이끌으시기 위해 역사하셨지만, 역시 또 더 큰 타락의 과정이 반복되는 역사가 진행되어 왔습니다. 그래서 그들의 나이를 통해서 그들이 처음 느끼고 깨달았던 지각의 상태가 점점 더 어두워져서 나중에는 더 이상 존재할 수 없는 상태가 되었을 때, 하나님께서 에녹을 하늘나라로 불러 올려놓으셨다고 했습니다. 이 세상에 있지 않더라고 하였습니다.

에녹으로 성장한 저들의 상태가 지각으로 느낄 수 있는 그 상태이며, 더 이상 이 땅에서는 받아들여질 수 없는 상태로 변했기 때문에 그 후대를 위해서 하나님께서는 그를 불러올리어서 보관하고 계신 것으로 말씀을 기록하였습니다. 그래도 이 땅을 그냥 놔둘 수 없기 때문에 다시 노아라고 하는 새로운 인물을 내세워서 타락된 인류를 다시 구원의 길로 이끌으시는 역사를 나타낸 것이 노아의 시대로 기록되어 있습니다.

이것이 5장에서 아담, 셋 그리고 그 후손들도 나오고, 에녹과 노아와 노아의 후손들로 역사가 계속해서 기록되어 있으며, 이러한 사람들의 심정 상태의 변화, 사람들이 스스로 직접 말씀을 느끼고 계시와 지각을 통해서 가르침을 받던 순수한 그 마음의 상태가 타락해져서 혼탁하고 어두워져서 이제는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없는 상태로 변해버린 것을 족보로써 아담의 계보로 나타내었습니다.

Swedenborg

Hlavní výklad ze Swedenborgových prací:

Arcana Coelestia 460, 461, 462, 463, 464, 465, 466, ...

성경에 관한 교리 103

The Inner Meaning of the Prophets and Psalms 405, 406

참된 기독교 279


Další odkazy Swedenborga k této kapitole:

Arcana Coelestia 435, 468, 481, 482, 483, 484, 485, ...

Conjugial Love 132, 156

성경에 관한 교리 21

참된 기독교 48, 202


Odkazy ze Swedenborgových nevydaných prací:

Apocalypse Explained 555, 670, 725, 728

De Verbo (The Word) 7, 18

Spiritual Experiences 5999

Marriage 48

Jiný komentář

  Příběhy:



Skočit na podobné biblické verše

창세기 1:27, 3:17, 19, 4:25, 6:9, 10, 7:13, 9:18, 10:1, 6, 21

열왕기하 2:12

역대기상 1:1

말라기 2:6

마태복음 1:1, 19:4

마가복음 10:6

누가복음 3:23, 36

고린도전서 11:7, 15:49

히브리서 11:5

유다서 1:14

Videa od Swedenborg Foundation

Zde uvedená videa jsou poskytnuta se svolením našich přátel ze Swedenborg Foundation. Více se o nich dozvíte zde: swedenborg.com.


What the Bible Is - Swedenborg and Life

Is the Bible just an outdated book of confusing and contradictory moral lessons? Here’s one spiritual explorer’s philosophy on the hidden meaning of the Word.


Přelož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