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세기 6

Studovat vnitřní smysl

           

1 사람이 땅 위에 번성하기 시작할 때에 그들에게서 딸들이 나니

2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의 아름다움을 보고 자기들의 좋아하는 모든 자로 아내를 삼는지라

3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나의 신(神)이 영원히 사람과 함께하지 아니하리니 이는 그들이 육체가 됨이라 그러나 그들의 날은 일백 이십년이 되리라 하시니라

4 당시에 땅에 네피림이 있었고 그 후에도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을 취하여 자식을 낳았으니 그들이 용사라 고대에 유명한 사람이었더라

5 여호와께서 사람의 죄악이 세상에 관영함과 그 마음의 생각의 모든 계획이 항상 악할 뿐임을 보시고

6 땅위에 사람 지으셨음을 한탄하사 마음에 근심하시고

7 가라사대 나의 창조한 사람을 내가 지면에서 쓸어 버리되 사람으로부터 육축과 기는 것과 공중의 새까지 그리하리니 이는 내가 그것을 지었음을 한탄함이니라 하시니라

8 그러나 노아는 여호와께 은혜를 입었더라

9 노아의 사적은 이러하니라 노아는 의인이요 당세에 완전한 자라 그가 하나님과 동행하였으며

10 그가 세 아들을 낳았으니 셈과, 함과, 야벳이라

11 때에 온 땅이 하나님 앞에 패괴하여 강포가 땅에 충만한지라

12 하나님이 보신즉 땅이 패괴하였으니 이는 땅에서 모든 혈육 있는 자의 행위가 패괴함이었더라

13 하나님이 노아에게 이르시되 모든 혈육있는 자의 강포가 땅에 가득하므로 그 끝날이 내 앞에 이르렀으니 내가 그들을 땅과 함께 멸하리라

14 너는 잣나무로 너를 위하여 방주를 짓되 그 안에 간들을 막고 역청으로 그 안팎에 칠하라

15 그 방주의 제도는 이러하니 장이 삼백 규빗, 광이 오십 규빗, 고가 삼십 규빗이며

16 거기 창을 내되 위에서부터 한 규빗에 내고 그 문은 옆으로 내고 상 중 하 삼층으로 할지니라

17 내가 홍수를 땅에 일으켜 무릇 생명의 기식 있는 육체를 천하에서 멸절하리니 땅에 있는 자가 다 죽으리라

18 그러나 너와는 내가 내 언약을 세우리니 너는 네 아들들과 네 아내와 네 자부들과 함께 그 방주로 들어가고

19 혈육 있는 모든 생물을 너는 각기 암,수 한쌍씩 방주로 이끌어 들여 너와 함께 생명을 보존케 하되

20 새가 그 종류대로, 육축이 그 종류대로, 땅에 기는 모든 것이 그 종류대로, 각기 둘씩 네게로 나아오리니 그 생명을 보존케하라

21 너는 먹을 모든 식물을 네게로 가져다가 저축하라 이것이 너와 그들의 식물이 되리라

22 노아가 그와 같이 하되 하나님이 자기에게 명하신 대로 다 준행하였더라 !

  

Exploring the Meaning of 창세기 6      

Napsal(a) Rev. Gyu Dae Yang

인간의 마음 속엔 선한 마음, 진리를 추구하려고 하는 마음, 올바로 살고 싶어 하는 마음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이 마음은 평상시에는 드러나 보이지 않지만, 어느 때는 숨겨져 있던 마음이 밖으로 나타내어져서 사람들로 하여금 이웃에게 동정심과 자비로운 행동을 나타내게 하는 원천입니다. 그것이 바로 각 사람 속에 들어있는 '남은 자'입니다.

어릴 때부터 학교, 가정에서, 학교 선생님이나 부모들의 가르침 속에서 사람이 착하고 올바르게 살아야 된다는 교육을 받으면, 그 가르침이 어린이들의 마음 가운데 받아들이는데 그들의 내적인 기억 속에 새겨져 남은 자가 형성됩니다. 그 새겨진 양상들이 바로 남은 자를 구성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이렇게 새겨진 마음의 양상들이 우리의 일상 생활에서 되살아나기 시작합니다. 예를 들어, 길을 가다가 어려움에 처한 사람을 보았을 때, 어린시절 동화책이나 선생님이나 부모들의 가르침을 통해서 불쌍한 사람들에 대한 동정심을 가지게 되고, 자기가 가지고 있는 조그마한 선이라도 베풀고 싶어 하는 마음이 되살아나게 하는 것이 바로 이 남은 자가 가지고 있는 역할입니다.

그러나 이것은 각 사람 안에만 남은 자가 있는 것이 아니라, 각 교회와 사회 속에도 이러한 남은 자로 형성된 사람이 있습니다. 비록 이 사회가 혼탁하고 악과 그릇된 것으로 물들어져 있지만, 그래도 이 사회가 유지되고 있는 것은 세상을 참되고 올바르게 살고 싶어 하는 소수의 사람들이 아직까지 이 땅에 살고 있기 때문에 이 사회가 무너지지 않고 유지되고 있습니다. 바로 그러한 사람들을 가리켜서 남은 자라고 합니다.

이것이 창세기 1-5에서 한 세대가 망해가고 있을 때, 그 사회가 다시 새롭게 유지되도록 섭리하시는 주님의 자비로운 마음을 엿볼 수 있습니다.

사람이 의식주만 해결하는 삶이 결코 사람다운 삶은 아닙니다.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것은 그 사람 마음속에 됨됨이가 사람다워야 된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지켜야 할 사회적인 질서, 도덕적인 윤리를 지키고 사는 사람 그리고 자기 욕심만 챙기면서 사는 것이 아니라, 이웃에게 선을 베풀 줄 아는 사람이 바로 사람답게 사는 사람입니다.

두 번째는 주님으로부터 선과 진리가 무엇인지를 알 수 있게 하는 능력이 남은 자를 통해서 주어집니다.

세 번째는 이웃에 대해서 어떠한 선을 베푼다든가, 진리를 가르칠 줄 아는 능력이 이 남은 자를 통해 주어집니다.

그리고 마지막에는 인간이 올바른 것을 판단할 수 있는 능력이 주님으로부터 우리 마음 가운데에 들어있는 남은 자를 통해서 행해집니다. 이것은 그 남은 자 가운데 인간이 가지고 있는 영적이고 천적인 생명의 속성이 담겨있기 때문입니다. 이 그릇 안에 참된 선과 진리의 속성이 담겨짐으로 사람은 주님으로부터 받은 선과 진리로 사람의 생활을 올바르게 살아갈 수 있도록 합니다.

이것이 각 사람 속에 있는 남은 자이고, 사회나 각 교회에서 꿋꿋하게 자신들의 올바른 생활을 위해서 노력하고 있는 사람들이 그 사회에 남은 자들입니다. 주님은 이러한 남은 자를 통해서 이 사회와 교회가 멸망하지 않고 다시 거듭나도록 이끄시고 섭리하십니다.

만약 이 남은 자의 속성이 모든 사람들 가운데서 없어져 버렸을 때, 인간은 악과 거짓으로 인해서 죽어버릴 수밖에 없게 됩니다. 우리 마음 가운데 참된 선한 마음과 진리에 속한 마음이 자리 잡고 있지 않을 때는 악과 거짓에 속한 마음이 우리의 마음을 차지하고 있게 됩니다. 이것이 말씀 가운데 방을 깨끗이 청소해 놓았더니 그 다음에는 더 큰 마귀가 들어와서 ‘여기가 깨끗이 정돈되어 있으니 우리가 이곳에서 거하자’라고 하는 성경 말씀의 의미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우리 마음 속에 더럽고 추한 것이 들어오지 않게 하려면, 마음 가운데 참되고 선한 것을 간직해야 합니다.

이렇게 악과 허위로 인해서 우리 마음이 지배를 당할 때에 우리 영혼이 질식해 죽을 수밖에 없는 것이 창세기 6에 기록되어 있는 것과 같은 이치의 말씀입니다.

이것은 그 사회가 혼탁하고 그릇된 진리와 악으로 인해서 물들어버릴 때는 그 사회는 홍수와 같은 양상으로 뒤바뀌는 것입니다. 이것이 주님 오시기전에 유대 교회의 상황입니다. 그래서 그 사회가 성경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성경이 가지고 있는 내적 의미를 제대로 알지 못했기 때문에 저들은 주님이 오셨어도 주님이신줄 모르고, 세상적인 임금만 기다리는 신앙으로 타락된 그 유대 교회 상황이 노아 시대에 있었던 홍수와 같은 시대였습니다.

두 번째로는 주님이 오신 이후의 오늘날 기독교회의 사회가 이와 같이 홍수로 물들어 있는 사회입니다. 주님이 오셨을 때는 말씀 속에 내적인 의미가 담겨있었고, 그 내적인 것이 성경 말씀의 참 뜻이라는 것을 여러 가지 비유로써 보여주시고 가르쳐 주셨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천 년이 지나오는 세월 동안에 또 다시 인간들은 성경을 읽을 때 문자적인 뜻으로만 해석하고, 생각하고 연결시켜서 그것이 마치 참된 진리인 것처럼 신앙을 변질시켰습니다. 그래서 그 내적인 것을 알지 못해 마음대로 성경 말씀을 조작하고, 자기들 마음대로 해석해서 이 말씀의 속뜻을 무시하고, 인간적인 속성이 가미됨으로써 마치 맑고 깨끗한 생명수로서 간직되어야 할 말씀에 인간적인 더러운 흙탕물이 거기에 휩쓸려 들어가서 말씀 자체가 더럽혀지는 양상으로 뒤바꿔버린 것입니다. 이것이 노아 시대 홍수이고, 오늘날 기독교회가 홍수에 휩쓸리는 모습과 같습니다.

   Studovat vnitřní smysl

창세기 6 장의 의미 탐구      

Napsal(a) Rev. Gyu Dae Yang

인간의 마음 속엔 선한 마음, 진리를 추구하려고 하는 마음, 올바로 살고 싶어 하는 마음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이 마음은 평상시에는 드러나 보이지 않지만, 어느 때는 숨겨져 있던 마음이 밖으로 나타내어져서 사람들로 하여금 이웃에게 동정심과 자비로운 행동을 나타내게 하는 원천입니다. 그것이 바로 각 사람 속에 들어있는 '남은 자'입니다.

어릴 때부터 학교, 가정에서, 학교 선생님이나 부모들의 가르침 속에서 사람이 착하고 올바르게 살아야 된다는 교육을 받으면, 그 가르침이 어린이들의 마음 가운데 받아들이는데 그들의 내적인 기억 속에 새겨져 남은 자가 형성됩니다. 그 새겨진 양상들이 바로 남은 자를 구성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이렇게 새겨진 마음의 양상들이 우리의 일상 생활에서 되살아나기 시작합니다. 예를 들어, 길을 가다가 어려움에 처한 사람을 보았을 때, 어린시절 동화책이나 선생님이나 부모들의 가르침을 통해서 불쌍한 사람들에 대한 동정심을 가지게 되고, 자기가 가지고 있는 조그마한 선이라도 베풀고 싶어 하는 마음이 되살아나게 하는 것이 바로 이 남은 자가 가지고 있는 역할입니다.

그러나 이것은 각 사람 안에만 남은 자가 있는 것이 아니라, 각 교회와 사회 속에도 이러한 남은 자로 형성된 사람이 있습니다. 비록 이 사회가 혼탁하고 악과 그릇된 것으로 물들어져 있지만, 그래도 이 사회가 유지되고 있는 것은 세상을 참되고 올바르게 살고 싶어 하는 소수의 사람들이 아직까지 이 땅에 살고 있기 때문에 이 사회가 무너지지 않고 유지되고 있습니다. 바로 그러한 사람들을 가리켜서 남은 자라고 합니다.

이것이 창세기 1-5에서 한 세대가 망해가고 있을 때, 그 사회가 다시 새롭게 유지되도록 섭리하시는 주님의 자비로운 마음을 엿볼 수 있습니다.

사람이 의식주만 해결하는 삶이 결코 사람다운 삶은 아닙니다.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것은 그 사람 마음속에 됨됨이가 사람다워야 된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지켜야 할 사회적인 질서, 도덕적인 윤리를 지키고 사는 사람 그리고 자기 욕심만 챙기면서 사는 것이 아니라, 이웃에게 선을 베풀 줄 아는 사람이 바로 사람답게 사는 사람입니다.

두 번째는 주님으로부터 선과 진리가 무엇인지를 알 수 있게 하는 능력이 남은 자를 통해서 주어집니다.

세 번째는 이웃에 대해서 어떠한 선을 베푼다든가, 진리를 가르칠 줄 아는 능력이 이 남은 자를 통해 주어집니다.

그리고 마지막에는 인간이 올바른 것을 판단할 수 있는 능력이 주님으로부터 우리 마음 가운데에 들어있는 남은 자를 통해서 행해집니다. 이것은 그 남은 자 가운데 인간이 가지고 있는 영적이고 천적인 생명의 속성이 담겨있기 때문입니다. 이 그릇 안에 참된 선과 진리의 속성이 담겨짐으로 사람은 주님으로부터 받은 선과 진리로 사람의 생활을 올바르게 살아갈 수 있도록 합니다.

이것이 각 사람 속에 있는 남은 자이고, 사회나 각 교회에서 꿋꿋하게 자신들의 올바른 생활을 위해서 노력하고 있는 사람들이 그 사회에 남은 자들입니다. 주님은 이러한 남은 자를 통해서 이 사회와 교회가 멸망하지 않고 다시 거듭나도록 이끄시고 섭리하십니다.

만약 이 남은 자의 속성이 모든 사람들 가운데서 없어져 버렸을 때, 인간은 악과 거짓으로 인해서 죽어버릴 수밖에 없게 됩니다. 우리 마음 가운데 참된 선한 마음과 진리에 속한 마음이 자리 잡고 있지 않을 때는 악과 거짓에 속한 마음이 우리의 마음을 차지하고 있게 됩니다. 이것이 말씀 가운데 방을 깨끗이 청소해 놓았더니 그 다음에는 더 큰 마귀가 들어와서 ‘여기가 깨끗이 정돈되어 있으니 우리가 이곳에서 거하자’라고 하는 성경 말씀의 의미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우리 마음 속에 더럽고 추한 것이 들어오지 않게 하려면, 마음 가운데 참되고 선한 것을 간직해야 합니다.

이렇게 악과 허위로 인해서 우리 마음이 지배를 당할 때에 우리 영혼이 질식해 죽을 수밖에 없는 것이 창세기 6에 기록되어 있는 것과 같은 이치의 말씀입니다.

이것은 그 사회가 혼탁하고 그릇된 진리와 악으로 인해서 물들어버릴 때는 그 사회는 홍수와 같은 양상으로 뒤바뀌는 것입니다. 이것이 주님 오시기전에 유대 교회의 상황입니다. 그래서 그 사회가 성경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성경이 가지고 있는 내적 의미를 제대로 알지 못했기 때문에 저들은 주님이 오셨어도 주님이신줄 모르고, 세상적인 임금만 기다리는 신앙으로 타락된 그 유대 교회 상황이 노아 시대에 있었던 홍수와 같은 시대였습니다.

두 번째로는 주님이 오신 이후의 오늘날 기독교회의 사회가 이와 같이 홍수로 물들어 있는 사회입니다. 주님이 오셨을 때는 말씀 속에 내적인 의미가 담겨있었고, 그 내적인 것이 성경 말씀의 참 뜻이라는 것을 여러 가지 비유로써 보여주시고 가르쳐 주셨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천 년이 지나오는 세월 동안에 또 다시 인간들은 성경을 읽을 때 문자적인 뜻으로만 해석하고, 생각하고 연결시켜서 그것이 마치 참된 진리인 것처럼 신앙을 변질시켰습니다. 그래서 그 내적인 것을 알지 못해 마음대로 성경 말씀을 조작하고, 자기들 마음대로 해석해서 이 말씀의 속뜻을 무시하고, 인간적인 속성이 가미됨으로써 마치 맑고 깨끗한 생명수로서 간직되어야 할 말씀에 인간적인 더러운 흙탕물이 거기에 휩쓸려 들어가서 말씀 자체가 더럽혀지는 양상으로 뒤바꿔버린 것입니다. 이것이 노아 시대 홍수이고, 오늘날 기독교회가 홍수에 휩쓸리는 모습과 같습니다.

Swedenborg

Hlavní výklad ze Swedenborgových prací:

Arcana Coelestia 554, 555, 556, 557, 558, 559, 564, ...

성경에 관한 교리 103

The Inner Meaning of the Prophets and Psalms 407

참된 기독교 279


Další odkazy Swedenborga k této kapitole:

Arcana Coelestia 468, 470, 482, 515, 572, 573, 574, ...

요한 계시록 풀이 748

Conjugial Love 156

Doctrine of the Lord 50


Odkazy ze Swedenborgových nevydaných prací:

Apocalypse Explained 701, 1082

Coronis (An Appendix to True Christian Religion) 34, 35

Jiný komentář
Skočit na podobné biblické verše

창세기 1:28, 29, 30, 5:22, 32, 7:1, 5, 7, 9, 21, 23, 8:21, 9:9, 12:11, 17:1, 18:20, 21, 19:19

출애굽기 32:14, 40:16

민수기 13:33

신명기 2:11

사무엘상 15:11

욥기 1:1, 6, 22:15

시편 14:2, 3, 33:13, 78:39, 90:10

전도서 9:3

이사야서 27:11

예레미야서 17:9

아모스서 8:2

스바냐 1:3

마태복음 7:11, 15:19, 24:37

사도행전 7:46

로마서 3:12, 7:14, 18

히브리서 11:7

유다서 1:6

Videa od Swedenborg Foundation

Zde uvedená videa jsou poskytnuta se svolením našich přátel ze Swedenborg Foundation. Více se o nich dozvíte zde: swedenborg.com.


The Meaning of Noah and the Flood - Swedenborg and Life

Is the Noah’s Ark story in the book of Genesis really about God destroying creation? A spiritual Bible interpretation of the story reveals its true meaning.

창세기 6:1-3 >> 10:00
, 15:00
, 20:00
, 25:00
, 30:00

What the Bible Is - Swedenborg and Life

Is the Bible just an outdated book of confusing and contradictory moral lessons? Here’s one spiritual explorer’s philosophy on the hidden meaning of the Word.

Zdroje pro rodiče a učitele

Zde uvedené položky jsou poskytnuty se svolením našich přátel z General Church of the New Jerusalem. Můžete prohledávat/procházet celou knihovnu kliknutím na odkaz this link.


 Entering the Ark
Coloring Page | Ages 7 - 14

 Noah and the Ark
Family lessons provide a worship talk and a variety of activities for children and teens..
Religion Lesson | Ages 4 - 17

 Noah Builds an Ark
A New Church Bible story explanation for teaching Sunday school. Includes lesson materials for Primary (3-8 years), Junior (9-11 years), Intermediate (12-14 years), Senior (15-17 years) and Adults.
Teaching Support | Ages over 3

 Noah Builds an Ark
Worship Talk | Ages 7 - 14

 Noah Built an Ark
Coloring Page | Ages 7 - 14

 Noah's Ark
Project | Ages 4 - 6

 Noah’s Ark
Spiritual tasks offer a reflection on a Biblical story and suggest a task for spiritual growth.
Activity | Ages over 18

 Noah (sheet music)
Song | Ages 4 - 14

 The First Rainbow
The Lord makes a covenant with Noah and sends a rainbow.
Story | Ages 2 - 7

 Who Obeyed or Disobeyed the Lord?
Use names from a word bank to identify people in the Word who obeyed or who disobeyed the Lord. Story references are provided to help you.
Activity | All Ages


Přelož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