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에서는 누가 구원받는다고 할까요?

작가: John Odhner (기계 번역 한국어)
     

비디오 재생
The "Big Spiritual Questions" videos are produced by the General Church of the New Jerusalem. Link: newchurch.org
Christ the Redeemer statue in Rio de Janeiro, aerial view

사람들은 다른 사람에 대해 부정적인 판단을 내리는 일반적인 경향이 있습니다. 고등학교에서는 이러한 경향이 파벌에서 나타납니다. 인기 있는 몇몇 아이들이 한 그룹에 들어가면 점차 자신들이 더 좋아하기 때문에 다른 아이들보다 낫다고 생각하기 시작합니다. '끼지 못한' 아이들은 동정이나 경멸의 대상이 되거나 심지어 잔인한 농담의 대상이 될 수도 있습니다. 어떤 식으로든 파벌은 다른 사람들을 하위 계층의 인간으로 미묘한 판단을 내립니다.

다른 사람을 무시하는 경향은 다양한 종교에서도 동일하게 나타납니다. 일부 종교 집단은 자기중심적이어서 다른 신앙을 가진 사람은 천국에 갈 수 없다고 믿습니다. 극단적으로 말하자면, 이런 태도는 속물적인 10대 파벌보다 훨씬 더 잔인합니다.

성경의 가르침은 이와는 상당히 대조적입니다. 우선, 하나님의 말씀에 따르면 우리는 사람들을 "구원받은 사람" 또는 "죄인"으로 분류해서는 안 된다고 말합니다. 예수님은 말씀하셨습니다,

"너희가 정죄받지 않도록 판단하지 말라. 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고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생각지 않느냐?"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마태 복음 7:1, 3)

제자 야고보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구원할 수도 있고 멸망시킬 수도 있는 한 분의 율법 제정자가 계십니다. 네가 어찌 다른 사람을 판단하겠느냐?" (야고보서 4:1)

주님이 지상에 계실 때 교회 지도자들 사이에는 판단하는 태도가 만연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메시아가 오시면 유대인만 구원하고 다른 사람은 구원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예수님이 오셨을 때 그들은 유대인이 아닌 사람과 유대인 모두와 어울린다고 정죄했습니다.

예수님은 이런 태도를 경계하셨습니다. 한번은 예수님께서 자신은 구원받았고 다른 사람들은 구원받지 못했다고 "스스로 믿는" 사람들과 대화하고 계셨습니다. 예수님은 그들에게 두 가지 기도를 생각해 보라고 하셨습니다: "하나님, 제가 다른 사람과 같지 않음을 감사합니다."와 "하나님, 죄인인 저에게 자비를 베푸소서!"입니다. 예수님은 자신이 죄인이라고 생각한 사람을 칭찬하셨습니다. (누가 복음 18:9-14)

자신을 구원받았다고 생각하는 것보다 죄인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더 낫습니다.

길가에서 부상당한 사람을 돕기 위해 멈춰 섰던 선한 사마리아인의 비유를 기억하실 것입니다. 이 사마리아인은 (유대인의 관점에서 볼 때) "잘못된" 신앙을 가지고 있었지만, 예수님은 그 사마리아인이 선한 사람이기 때문에 이웃으로서 사랑해야 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사실 예수님은 영생을 원하는 사람은 이 사마리아인과 같아야 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누가 복음 10:29-37), 사마리아인은 기독교인도 유대인도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말입니다. 예수님은 어떤 교회에 속해 있는지가 아니라 그 사람의 마음속에 무엇이 있는지를 보셨고, 지금도 보고 계십니다.

성경은 천국에 갈지 말지를 결정하는 것은 단순히 무엇을 믿는지가 아니라 그 사람이 살아가는 방식이라고 분명히 말합니다. 예수님은 "나더러 '주여, 주여' 하는 자마다 천국에 다 들어갈 것이 아니요 다만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뜻대로 행하는 자라야 들어가리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마태 복음 7:21)

다시 말하지만, "그는 각자에게 그의 행위대로 갚아 주실 것입니다." (마태 복음 16:27)

""선을 행한 자는 생명의 부활로, 악을 행한 자는 정죄의 부활로" 갈 것이라고 주님은 말씀하십니다. (요한 복음 5:29)

신앙뿐만 아니라 사람의 삶이 영원한 제비를 결정하기 때문에 예수님은 많은 기독교인이 악한 삶을 살았기 때문에 구원받지 못할 것이라고 예언하셨습니다.

"그 날에 많은 사람이 내게 이르되, '주님, 주님, 우리가 주의 이름으로 선지자 노릇하며 주의 이름으로 귀신을 쫓아내며 주의 이름으로 많은 권능을 행하지 아니하였나이까' 하리라. 그러면 나는 그들에게 '나는 너희를 알지 못하였으니 불법을 행하는 자들아, 내게서 떠나가라'고 선언할 것이다." (마태 복음 7:22-23, 누가 복음 13:25-27)

비기독교인이 구원받을 수 있는 한 가지 이유는 이웃을 사랑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웃을 진정으로 사랑하는 사람은 비록 깨닫지 못할지라도 그리스도도 사랑합니다. 예수님은 "너희가 여기 내 형제 중에 지극히 작은 자 하나에게 한 것이 곧 내게 한 것이니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마태 복음 25:40)

이웃에 대한 사랑이 없는 예수님에 대한 믿음은 무의미합니다.

"내가 모든 믿음이 있어 산을 옮길 수 있어도 사랑이 없으면 내가 아무 것도 아니요." (1 고린도전서 13:2)

반면에 진정한 사랑은 겉으로 고백하는 종교와 상관없이 마음속으로 주님을 알고 있다는 표시입니다.

"사랑은 모든 것을 믿는다." (1 고린도전서 13:7)

"선을 행하는 자는 하나님께 속한 자이지만 악을 행하는 자는 하나님을 보지 못했습니다." (3 요한 복음 1:11)

"사랑은 하나님께 속한 것이므로 사랑하는 사람은 누구나 하나님으로부터 나서 하나님을 알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사랑이시니 사랑 안에 거하는 사람은 하나님 안에 거하고 하나님도 그 안에 거하십니다." (1 요한 복음 4:7-11)

요약:

일부 기독교 교회에서는 이렇게 가르칩니다: 오직 기독교인만이 구원받는다.

성경이 실제로 말하는 것(그리고 새로운 기독교 교회가 가르치는 것)입니다: 모든 종교의 선한 사람들은 구원을 받습니다.

신그리스도교회의 가르침에서 인용한 몇 가지 참고 자료 : 천국과 지옥 318-328, 주님의 신성한 섭리 326

이 유용한 사이트의 저자 John Odhner의 허락을 받아 사용: http://whatthebiblesays.info/Introduction.html